본문바로가기


컨텐츠

자주하는질문 목록

  1. 홈
  2. 시민광장
  3. 시민의소리
  4. 자주하는질문 목록
자주하는 질문 게시글 내용
청계천 물길조망이 답답한데, 조경관리는 어떻게 하고 있는지 궁금합니다.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8186
등록 부서 관리자
질문구분 청계천 FAQ 유형
등록일 2012/04/29 14:09

○ 우리 청계천관리처는 주변의 구조적인 문제에도 불구하고 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청계천은 아시다시피 서울 도심을 서에서 동으로 가로지르는 치수 목적의 지방하천으로써 자연생태를 복원 · 유지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청계천을 유지하는 공급용수는 한강 원수를 1급수로 정수 · 소독하여 시점부 청계폭포 등을 통해 일평균 약 4만 톤 이상 공급하기에 중랑천까지 8km를 흘러가면서도 1급수를 유지하고자 직원들이 힘을 쏟고 있으며, 환경부에서 객관적으로 측정 ·게시(물환경정보시스템) 된 것을 보면 지속적으로 1급수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만, 구조적으로 강우 시에는 도심 침수를 예방하고자 양안의 복개 박스에 물이 차면 우수와 오수가 함께 청계천 수문(249개소)을 통해 연 30회 흘러 들어와서 일시적으로 많은 양의 슬러지[sludge ; 오니(汚泥)]와 쓰레기 등이 쌓여 수질이 혼탁해지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에 물이 빠지면 즉시 청소와 소독 등을 하고 있으며, 사전에 슬러지, 쓰레기 유입 양을 줄이기 위해 복개 박스내 준설량(576㎥/2019년) 을 지속적으로 강화 청소하고 있습니다.  
 또한, 하상에 쌓이는 슬러지 청소를 위해 어류 산란철(5월경) 전인 3~4월에 전면 하상청소(94천㎡)를 실시하고, 수방기간인 6 ~ 10월중에도 2회 이상 청소하는 등 수시 · 상시적으로 청소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2005년 복원 된 청계천은 녹지 25만㎡에 4백여 종의 동·식물이 살고 있는 건강한 생태 하천으로써 중 · 상류지역은 하천폭(9~60m)이 좁고 상습 침수지역인 시점부~고산자교 5km는 친수성 수목인 버드나무류 등이 많이 심겨져 있으며, 특히 3개소에 생태계 보존을 위한 생태둔치(9,910㎡)가 있어 사람의 출입을 금하고 있습니다. 하류부인 고산자교~중랑천 3km 구간은 하천폭(60~200m)과 녹지면적이 넓어, 억새, 뽕나무 등 다양한 식생이 분포되어 있고, 철새보호구역(왜가리, 청둥오리 등 약 200~300마리)으로 지정되어 인위적인 관리는 최소화하고 있습니다.

 

 공단은 시민들의 주요 민원 사항인 종자털 날림 피해, 풀깎기 요청, 위해 동·식물(베스, 환삼덩굴 등), 날벌레 등의 민원 예방의 사전 조치를 위해서 3월경에 버드나무류(교목 150주/ 관목 약 86천본) 등 수목을 정기적으로 가지치기하고 있으며, 수방 기간 전후인 5~6월과 10월중에 전면 풀깎기 (약 10만㎡)를 2회 실시하며, 상시적으로 방역, 소독작업 및 생태계교란 동·식물 제거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 연락처 : 청계천관리처 생태담당(☎ 02-2290-6855, 02-2290-6858)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 허락 - 출처표시

목록

컨텐츠 담당자 및 만족도 평가

담당부서 :
기획조정실
담당팀 :
CS성과팀
전화 :
02-2290-6114

컨텐츠 만족도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