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설공단 지하도상가

전체시설

컨텐츠

시민의 소리

  1. 홈
  2. 참여·알림
  3. 시민의 소리
게시글 상세내용
제목 강남고속터미널 지하상가 환불거부, 고객센터 대충응대
민원분야 지하도상가 작성자 박OO
답변관련 메일답변 공개(Y/N)
내용
2020.04.29 오전 11시경 지하상가 구경중 B-050호 퀸 매장에서 동반 1명과 함께 신발을 구매하였습니다. 당시에는 사장님으로 보이는 분은 없었구요. 그 후 신발을 신어보신 분이 신발 사이즈가 맞지 않아 오후 1시반 쯤에 다시 방문해 환불을 요청했습니다.

하지만 당시 판매했던 알바생은 옆에만 있었고 저는 사장님과 이야기를 했는데, 매장에 환불.교환 불가가 고지되어 있거나 구매 시 말을 했으면 암묵정인 동의로 환불이 불가하다 라고 말씀을 하셨습니다.
하지만 구매당시 저희가 구매한 신발은 사각지대에 있었고, 매장 내부는 전혀 보지 않았던 터라 저희는 그 작은 푯말을 보지 못했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가게 앞에 푯말을 붙여놓은 것도 아니고 가게 내부에 조그맣게 있으면 그걸 어떻게 봅니까. 또한, 같이 있던 동반자와 저 모두 구매 당시 환불이 불가능하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없구요.
그리고 기본적으로 옷가게들이나 주변 가게들은 상품의 가격을 정확히 명시해놓습니다. 하지만 이 가게는 가격은 커녕 뒤늦게 물어보자 그제서야 말해 주더군요. 그냥 속된 말로 소심한 호구 하나 잡혀라~ 이런 심보로 밖에 안보입니다.

당시에 나눴던 이야기는 엄마에게 선물 할 거냐, 물티슈로 바닥 닦아줄까, 상자에 담아줄게, 그리고 구매한 제품은 새제품은 없다, 가 전부였습니다.

하지만 구매를 도와줬던 알바생은 사장님에게 자신은 말을 했다, 라고 거들었습니다. 하지만 구매 당시 현장에 없었던 사장님의 주장은 물론 알바생의 주장 역시 사실인지 확인 할 수 없었구요.

결국 저는 현장에서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어 해당 사안에 대해 문의했지만, 고객센터에서는 환불이 안됩니다,네. 이 정도로 간결한 답변만 주어 저를 더 당황하게 했습니다.
결국엔 환불은 커녕 어이만 탈출해서 돌아갔습니다.

당시 대화 내용을 정확히 기억해 위에 기재했는데, 이 중에 환불.교환에 대한 내용은 전혀 고지 받지 못했습니다. 사장님이 옆에 계셔서 알바생이 거짓말을 했는지는 모르겠지만 정말 억울하고 좋은 마음에 사러 간 곳에서 이러니 저는 더 이상 지하상가를 이용할 마음이 없어졌네요. 고객센터 역시 좀 더 유연하고 적극적인 대처가 필요할 것 같네요. 환불거부 민원이 한두번도 아니고 매번 이런식으로 대처하면 고객들이 더 소비하고 싶겠습니까.

적은 금액으로 싸우고 싶지도 않지만 기본적으로 태도가 너무 어이 없었습니다.갑질은 처음이라 당황해 원하던 결론을 못내렸지만 환불은 둘째치고 앞으로 저 같은 피해자가 생기지 않도록 강력한 조치 바랍니다.
게시글 내용
제목 [RE]강남고속터미널 지하상가 환불거부, 고객센터 대충응대
처리부서 상가운영처 처리담당자 박인자
첨부파일 처리일자 2020.05.04
내용 안녕하십니까?
평소 터미널지하도상가에 관심을 가져 주신 점 감사드리며, 시민님께서 말씀해 주신 사항에 대해 답변을 드리고자 합니다.

현재 우리 공단에서는 지하도상가를 이용하시는 시민분들의 편의를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으나, 점포 임차인 및 종업원의 미흡한 응대로 인해 불편을 끼쳐드린 점 먼저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터미널지하도상가 B-050호 퀸 매장 불친절 등과 관련하여 해당 내용을 위탁법인㈜고투몰지하쇼핑센터로 전달하여 사실 확인 후 임차인의 준수의무 위반에 대한 경고 및 서비스 교육을 실시하도록 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터미널지하도상가 이용과 관련하여 다른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터미널지하도상가관리소 담당자(담당 : 박인자 ☎2290-6536)에게 문의주시면 친절히 답변하여 드리겠습니다.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하루가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0. 05. 04.
서울시설공단
상가운영처장 배 응 수 드림

목록

컨텐츠 담당자 및 만족도 평가

담당부서 :
상가운영처
담당팀 :
운영팀
전화 :
02-2290-7297

컨텐츠 만족도 평가